HOME 로카뉴엘 관련 뉴스
작성자 사무국 (병404) 작성일 2019-10-04 08:47:08
조회수 56 건 첨부파일
글제목 전시 공대공 위협 대응능력 강화



 

공군공중전투사령부(공중전투사)는 지난달 30일 동부광역화 공역에서 2019년 공중기동기 공대공 전자전 훈련을 실시하고, 임무조종사의 생존성 향상 및 적 공대공 무기체계 위협 대응능력을 숙달했다.

이번 훈련에는 5공중기동비행단, 15특수임무비행단, 6탐색구조전대, 35비행전대, 39비행정찰전대 등에서 CN-235 수송기, CH-47, VH-92 헬기가 참가했고, 가상적기로 KF-16 전투기가 투입됐다.

훈련에 참가한 공중기동기들은 레이더 경보수신기(RWR)의 경보를 통해 자신이 적 감시 아래 놓였다는 사실을 빠르게 확인했다. 이어 적 레이더 노출을 피하기 위한 위협 회피기동 및 미사일 기만을 위한 체프, 플레어 투발 등 필요한 전술조치를 수행했다.

이날 훈련을 준비한 공중전투사 심명성(중령) 연습훈련과장은 “훈련을 통해 공대공 위협으로부터 공중기동기의 안전을 확보하고 위협 상황에 대한 대응능력을 강화할 수 있었고, 앞으로도 실전적이고 강한 훈련으로 대비태세를 굳건히 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   

이전자료 물자·병력 정확한 투하 ‘일인자’는?
다음자료 서울 ADEX 최상 준비태세 유지